관리자 로그인
 




 
작성일 : 18-07-31 09:05
7월 31일 1711노선 운행하인 임주운 기사님을 칭찬합니다.
 글쓴이 : 최필억
조회 : 698  
불친절함의 끝판왕이지만 어쩔수없이 1711번 타고 출퇴근 하는 사람입니다.
탑승중 처음으로 좋은기사님을 뵙게되어 기분좋은 출근길이 되었습니다.